보도자료

페이스북 트위터

대산항 ‛19년 물동량 92,861천톤, 전년 수준 유지

대산항 ‛19년 물동량 92,861천톤, 전년 수준 유지
항만물류과 최유나
2020. 1.22. 218

대산항 ‛19년 물동량 92,861천톤, 전년 수준 유지

- 석유 정제품 4.2%, 석유가스 19.0% 증가 -

 

대산지방해양수산청은 ‛19년 대산항(당진화력 포함)에서 처리된 전체물동량이 92,861천톤(가통계)으로 전년 대비 0.2%(‛1892,632천톤) 증가하여 전년과 비슷한 수준이라고 밝혔다. 19년 대산항 전체물동량은 전국 31무역항 중 6위를 유지하였으며 전국 항만 물동량의 약 5.0%를 차지하였다.

대산항 주요 취급 화물인 석유 정제품의 물동량은 38,529천톤으로 중국, 미주 등 수출량 증가로 인해 전년 대비 4.2%(‛1836,968천톤) 증가하였다.

석유가스 전체물동량은 2,522천톤으로 전년대비 19.0%(‛182,120천톤) 증가하였으나, 이는 대체재인 석유정제품 수입량이 감소하여 석유가스의 수입량이 증가함에 의한 것으로 분석된다.

대산항 컨테이너 물동량은 73,723TEU, 플라스틱류의 중국 수출량 급감(‛181,168천톤, ‛19724천톤) 등으로 인해 전년보다 18.8%(‛1890,815TEU) 감소하였다.

대산지방해양수산청 관계자는 대산항 경쟁력 강화 및 물동량 회복을 위해 20년에도 적극적 포트세일 및 선화주 초청 워크숍 개최 등으로 항만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렴하고, 앞으로도 관계기관과 협업하여 정부혁신과 항만서비스 향상 및 물동량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.


목록